주말에 메인PC가 맛이 갔습니다.
전원을 넣으면 30% 확률로 부팅이 되고
부팅이 되도 부하걸리는 작업은 못할 수준이네요.

뜯어보진 않았는데 파워가 범인 같아요.
모든 전압이 0.2~3 정도 규정치에서 모자라요.

아무튼 마침 갤스로 애니나 봐야겠다 싶었는데
에수에푸 신작은 몇 년 동안 전멸이고...
장안의 화제 케이온에 도전해봤습니다. (이제야?)
미소녀물이기는 해도 할렘물은 아니니까. -_-;

역시 교토애니!

다른 쪽에서는 제작비기근에 시달린 나머지 입만 벙긋거리는 하드보드지 캐릭터가 넘치는데
이 동네는 캐릭터의 모든 것이 살아움직이는군요. 그야말로 애니메이티드!

음악애니라고 타이틀을 달기에는 노래가 부족하다는 단점만 빼면
빠지는 곳이 없는 수작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.

아. 그리고 이건 좀 다른 이야기입니다만
공식스폰서가 방송국 하나 밖에 없더군요.

왜 그런가 의아했습니다만 조금 검색해보니 알겠더군요.

moastone.net : 무서운 케이온 효과

애니메이션에 PPL을 "성공적으로" 도입하다니 무서운 것들...

SF계의 명맥을 잇고 있는 -그나마 탄탄한- 선라이즈만 봐도
중국산 카피모델과 수요층감소로 인해
"선라이즈 영상화 -> 반다이 프라모델 판매"의 수익구조가 위협받는 상황이라
다른 수익모델을 개발하려고 꾸준히 노력해왔었죠.

코드기어스에서 피자헛, OVA 프리덤세븐에서 닛신식품.
PPL에서도 선라이즈가 선배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.

하지만 시도는 좋았지만 너무 노골적이었기 때문에
어떤 현상까지 일으키지는 못했었는데요.

교토애니는 그런 면에서 경영을 잘 하는 것 같습니다.
공략할 곳을 정확히 알고 낭비없이 세력을 확장하는 것 같아요.

그래서 교토애니에 한마디 하자면...





'MyStory > 잡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와이파이 그리드는 어떨까?  (5) 2010.08.17
오늘의 지름  (12) 2010.08.10
장안의 화제! K-on! 감상!  (9) 2010.08.09
갤럭시S 사용기  (18) 2010.08.06
역시 펠레느님  (6) 2010.07.08
무서운 MS의 자동번역기술  (6) 2010.06.07
  1. Favicon of http://terminee.tistory.com Terminee 2010.08.10 17:16 신고

    저도 아직 케이온을 안 봤습니다.
    한 번 보고 싶다는 생각은 오래 전부터 하고 있는데...
    근데 케이온이 어쩌고 하는 이야기보다도
    마지막, 쿄애니에 던지신 한마디에 열광해 버렸네요.

    자네들... 아쓰맨님의 충고에 귀기울여 보지 않겠나?

    • 아쓰맨 2010.08.10 18:36 신고

      진지하게 생각해봤으면 하네요. 훗훗훗

  2. zakizaki 2010.08.11 00:20 신고

    1기는 1쿨이라 좀 정신이 없었는데 2기는 2쿨이라 좀 여유있게 인물들의 일상을 소소하게 볼 수있어서 수요일 집에 가는 길이 즐겁습니다.

    • 아쓰맨 2010.08.11 15:24 신고

      2기는 역시 완결 후에 몰아보렵니다. ^^
      누군가가 예쁘게 한덩어리 토렌트로 만들어주시겠죠.

  3. Favicon of http://equinox.tistory.com/ 公☆ 2010.08.12 20:30 신고

    그런 의미에서 풀메탈패닉 4기를!

    • 아쓰맨 2010.08.13 09:06 신고

      헉. 그렇군요.
      세컨드 레이드가 교토였었어요!

  4. U.P 2010.08.13 00:27 신고

    풀메탈 4기 내주세요 현기증난단말이에요

    • 아쓰맨 2010.08.13 09:07 신고

      교토 애니는 우리의 요구사항을 수용하라~ 수용하라~

  5. 톡깽이 2010.08.14 17:20 신고

    미오 짱~..=ㅅ=;;;

+ Recent posts